'세 번째 휴전' 무산 나고르노-카라바흐서 사흘째 교전 이어져

'세 번째 휴전' 무산 나고르노-카라바흐서 사흘째 교전 이어져

유머나 0 712 2020.12.08 13:30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분쟁지역 '나고르노-카라바흐'를 둘러싼 아제르바이잔과 아르메니아의 세 번째 휴전이 무산되면서 양측의 교전이 이어지고 있다.

AFP·AP 통신 등에 따르면 앞서 지난 25일 세 번째 인도주의 휴전에 합의했던 아제르바이잔과 아르메니아는 28일(현지시간)에도 서로 상대방이 합의를 위반했다고 비난하며 공방전을 계속했다.

아제르바이잔 대통령 측근 힉멧 하지예프는 이날 "나고르노-카라바흐 전선 인근 바르다 지역에 아르메니아군이 '스메르치' 다연장로켓포 공격을 가했다"고 주장했다.

아제르바이잔 검찰청은 이 공격으로 19명의 민간인이 숨지고 60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이에 아르메니아 국방부 대변인 슈샨 스테파냔은 "아르메니아군이 바르다를 공격했다는 아제르바이잔 국방부의 성명은 근거가 없고 거짓"이라고 반박했다.

아르메니아 측은 전날에도 바르다 지역 피격으로 어린아이를 포함한 4명이 숨졌다는 아제르바이잔 측의 주장을 부인한 바 있다.

아르메니아의 지원을 받는 나고르노-카라바흐 자치공화국 당국자는 이날 오히려 아제르바이잔군이 카라바흐 주도 스테파나케르트와 인근 도시 슈쉬를 스메르치 다연장로켓포로 공격했다고 주장했다.

이 공격으로 슈쉬에서 1명의 민간인이 숨지고 2명이 부상했다고 당국자는 덧붙였다.

아제르바이잔, 아르메니아 정부와 미국 국무부는 지난 25일 공동성명을 내 26일 오전 8시(현지시간)부터 나고르노-카라바흐 지역 휴전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10일과 18일 러시아의 중재로 이루어진 두 차례의 휴전 합의에 뒤이은 세 번째 합의였다

http://n.news.naver.com/mnews/article/001/0011978104?sid=104

Comments